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snap'에 해당되는 글 10건

  1. 2010.06.08 cost of happiness... (2)
  2. 2010.05.20 broken... (4)
  3. 2010.03.11 rest in peace...
  4. 2010.02.13 vanished... (12)
  5. 2010.01.06 whatever makes you happy... (4)
  6. 2009.09.25 take me higher... (10)
  7. 2009.09.21 saying goodbye... (4)
  8. 2009.08.19 that way... (13)
  9. 2009.08.18 straight up... (12)
  10. 2009.07.03 wipe out... (6)


what's gonna be the cost of my happiness?
haven't thought about it for a while...up until a few days ago
probably whatever pleases me the most
pleasures come in different flavors...
but, some of those are artificially inflated

.
.
.

단돈 300원에 당신의 턱을 부셔버리겠습니다...아주 맛있게
(흠...해석 하나로 사진이 저렴해져 버렸어 -_-;;; )
한때는 300원으로 행복하다고 생각했던적이 있었는데...


it should cost me about $300 zillion...wtf...may be even mo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ndEater™ 2010.06.09 08: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ㅎㅎ 잼있네요~~ 죠브레이커,,^^



the broken window gives me a comfort...it helps me sleep tonight
maybe I can start all over tomorrow from stealing all my time
I'm falling apart...barley breathing....with a broken heart
that's still finding a way to breathe somehow...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ndEater™ 2010.05.20 04: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자동차 유리인가요 위태위태하군요.

  2. 흰소를타고 2010.05.21 18: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설마... 막시무스님 자동차는 아니겠지요...?

    • maximus. 2010.06.03 02:0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서...얼...마요...-_- 상상만해도 혈압이 쭈욱~
      제 차였다면 어떻게 찍었을까요 -_ㅜ
      옷가게 쇼윈도랍니다


let me rest in peace, let me get some sleep
let me take my sin and bury it in a hole six foot deep
 so I can lay my body down...rest in peace up above...
what am I say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



the rain keeps falling on me so coldly
nothing seems real anymore...
as I dive into the sea of loneliness
I don't understand this sorrow
that keeps me sane...
real and focuse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기 2010.02.14 19:1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 색감이 너무도 고급스럽습니다.
    멋지네요. 노래도 너무 좋구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maximus. 2010.02.15 02: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마기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곳에서는 구정을 잘 못챙기네요
      사진 항상 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2. 흰소를타고 2010.02.16 04: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오... 저렇게 무채색에 붉은색 참 좋은것 같아요... ^^

  3. 미미씨 2010.02.18 06: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요렇게 하는거 나도 해보고 싶은데...

    • maximus. 2010.02.22 03: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이거 생각보다 간단해요^^
      저도 하늘누리님 강좌보고 따라한건데
      요 사진은 좀 힘들었어요 -_ㅜ

  4. 님! 2010.02.18 20:0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우...흑백에 빨간색은 정말 끌리는 무언가가 있죠~

    • maximus. 2010.02.22 03: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검은색과 빨간색하면 생각나는게...흠...
      마이클조단님이 있던 시카고 불스...그리고
      캐논의 L렌즈들 -_-

  5. 쭌's 2010.03.03 07: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왠지 좀 슬퍼보이네요...

  6. MORO 2010.03.03 16: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이 강렬하게 다가오네요..;)


happiness was just outside my window...
I thought it'd crash blowing eighty miles an hour
but happinss is a little more like knocking
on your door, you just let it in...let it be...
you can't make it come or 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돼지꿈 2010.01.06 02: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ㅋ.그르게요 맘대로 되는게 아니지요. 새해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하세요.~~

    전 갑자기 드는 생각이..왜 오토바이를 파는 상상이 되죠..ㅋ.

  2. 미미씨 2010.01.06 06:2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파란색감이 너무 예뻐요~~
    스쿠터 갖고 싶은데 말이지요.


take me higher to the place where blind man see
take me higher to the place with golden streets...

take me up high, so I can find my broken dreams
and make them m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나기♪ 2009.09.27 05: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 가을의 감성이 마구 느껴집니다.^^
    필소굿~

  2. 건강정보 2009.09.29 13:0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을이군요.......
    사진 보니 가을의 향기가 물씬 풍기네요

  3. 미미씨 2009.10.02 01:0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미국도 가을이 오고 있군요. ^^

    미국에선 딱히 추석명절을 챙기지 않겠죠?
    잘 지내세요.

  4. koozijung 2009.10.14 16:3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 뭐 찍는 사진마다 작품이네요ㅋㅋ

  5. 36.5˚C 몽상가 2009.10.26 15: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느낌좋네요. 광고사진같아요. ^^


I had hope once and I believed but now
I'm beggining to think that I've been decieved...

sometimes solutions aren't so simple...
sometimes goodbye is the only way...
hope that you finally realized...

You will pay for what you've done
and I will pay for your mistakes...
and the sun will set for you somed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건강정보 2009.09.22 09: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20일만에 보는것 같아요...
    요즘 많이 바쁘신가봐요..
    아니면 어디 아프신것은 아니죠?~

    • maximus. 2009.10.12 17:1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요즘 포스팅이 거의 없죠^^?
      좀 바쁜일이 생겨서요
      몸도 살~짝 안좋아져서
      병원한번 방문하렵니다 음므하하 -_-;;;

  2. 하늘누리 2009.09.27 05:0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수화기가 떨어져있군요~
    누가 저렇게 놓고 갔을까요?

    • maximus. 2009.10.12 17:1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아하하하...-_-;;;
      하늘누리님 제가 저렇게 해놓고
      찍은거라는...
      물론 촬영후 다시 올려놨지만요^^;;
      요즘은 공중전화 쓰는사람은 보기 힘들어졌네요


lead me...guide me along the way...
for if you lead me i cannot be stray
or just open my eyes that i may see...
i am lost if you take your hand away from me
i am blind without try light to s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자라지 2009.08.19 05:1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블로그 사진 바꾸셨군요?^^ㅋ
    요즘 알바한답시고 좀 정신이 없네요...ㅋ

    • maximus. 2009.08.20 02: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미자라지님 바쁘게 사시는 모습 너무
      보기 좋습니다^^
      전 요즘 길잃은 한마리의 양...아니 늑대가
      되버린 그런기분 -_ㅠ

  2. 티런 2009.08.19 16:5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 저런 모습포착과 구도는 못잡을듯..ㅎㅎ
    대단하십니다

    • maximus. 2009.08.20 02: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대단하다니요...-_-?
      우연이라는게 있잖아요^^
      걍 가끔 좋은음악 들으면서 사진찍으면
      저런 우연도 생기더군요...

  3. 다크초코코 2009.08.19 19:1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이 정말 멋있어요.
    그런데 저는 얼마전 조깅하다가 우연히 본 뱀이 이사진 보면서 다시 생각이 나버렸어요.
    그래도 이사진 정말 색감도 너무 좋네요.^^

  4. 김치군 2009.08.19 20:1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친절한 나무씨군요 ^^*

  5. 하늘누리 2009.08.20 00: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방황하지 않게 누군가 계속 이끌어준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 maximus. 2009.08.20 02:0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그러게 말입니다^^
      누군가가 이끌어 주는것도 좋겠지만...
      제 인생은 제가 끌어가야겠지요...

  6. 미미씨 2009.08.20 06: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 색감이 너무 이뻐요.



i'm gonna need a little bit of luck...
who knows what's gonna happen to my life
after 21st of this miserable month...
only God knows...i gues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세라피안 2009.08.19 18:0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먼가 엔틱(?)함이 느껴지는 포커네요,,, 스트레이트군요^^

  2. 하늘누리 2009.08.20 00: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 스트레이트~!!

    • maximus. 2009.08.20 02:0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넵^^!!! 저날 정말 스트레이트는 기본으로
      쭉쭉쭉~ 나오더군요...
      카지노에 있었으면 집을 한채 샀을텐데 -_ㅠ

  3. 미미씨 2009.08.20 06: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저께 훌라하느라 새벽 3시까지는 놀았던 기억이?? ㅎㅎㅎ

    • maximus. 2009.10.24 15: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훌라가 카드 한장씩 버리는건가요?
      어릴적 한국에서 해본것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 하군요^^

  4. G.K 2009.08.25 23: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Very powerful pic. : ) I luv it. 멋진사진 잘 보고 갑니다.

  5. 쭌's 2009.08.26 20: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올인하기엔 조금 위험한 수네요~~ㅋㅋㅋ

    • maximus. 2009.08.29 03:0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그죠...큰일나는수가 있지요^^
      저날 스트레이트 플러시도 나왔었는데
      사진은 못찍었네요 ㅋ



Everyone could see right through you...
I wish you would just go away

Go away from all the pain that made you,
half as good as God taken all over in my brain
just wipe it ou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미씨 2009.07.03 08: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너무나 맘에 드는 파랑이..^^

  2. 미자라지 2009.07.03 19:0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랑 같은 생각을 하시는 분이 또 계시는군요..ㅋ
    실제로는 느끼기 힘든 색감이...^^
    진짜 색깔이 너무 좋아서 오게 됩니다..ㅋ

  3. MindEater™ 2009.07.05 17:0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렇게 쉽게 쓸어버릴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즐거운 하루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