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Canon EOS 5D'에 해당되는 글 28건

  1. 2011.02.12 반갑다 5D양~
  2. 2010.09.13 escaping... (2)
  3. 2009.10.27 feel so empty... (30)
  4. 2009.10.25 picture this... (8)
  5. 2009.10.16 after sunset... (2)
  6. 2009.10.16 fast and furious... (6)
  7. 2009.08.29 days of heroes... (14)
  8. 2009.08.28 Paris Las Vegas - Le Villiage Buffet (4)
  9. 2009.08.25 Canon Battery Grip BG-E4/세로그립 개봉기 (16)
  10. 2009.08.23 being rescued... (6)
작년에 이런 저런 사정으로 처분했던 5D양을 ... 올해 다시 모셔왔다
원래 가지고 있던 녀석은 323 씨리얼을 가지고 있던 신품이였지만 이녀석은 30으로
시작하는거 보니 나이는 조금 더 있는것 같더군...그래두 외관은 예전에 있던 녀석만큼이나 깔끔해서 그나마 다행...

미신같은건 않 믿지만...그냥 예전에 가지고 있던 카메라에 불운(?) bad luck 이 있다고 믿었었구...사진따위 다 정리해버리고
한국으로 들어가기를 바랬던 간절한 마음이 있었기에 과감하게 팔아버렸던 5D...액정도 구리고 셔터 소리도 맘에 안들고
그래도 어떻게 생각해보면...내가 가장 힘들었던 시절 항상 내 옆에 있어줬던 친구가 아니던가...(이건 또 뭔 dog소린가...-_-+++)
암튼 큰 맘먹고 다시 모셔온 만큼 예전보다 더 친하게 지내고 싶은 녀석...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줄께...

근데...왜 Windows 7 64비트에서는 인식을 못하는걸까...?
정말 Canon이란 회사가 넘 싫어진다...정말...EOS Utility를 인식못하면
Remote Shooting을 어떻게 쓰라고? 앙???? 픽쳐스타일은 어떻게 인식할꺼니?
밤새워서 google을 뒤져봐도 답은 없더라...캐논이 배가 불렀군...-_-+++
(싫으면 신상을 구입하라고 노골적으로 표현해 주시는 친절한 개뇬^^)
암튼 정말 정을 주고싶어도 정떨어지는 녀석...(아무리 2004년도에 만든 카메라였어두...)
그래도 색감 하나만으로 니가 킹왕짱이닷...-_-+++
.
.
.
.
.
.

그래...포기하면...편해...하지마...

응...-_-+++ ?

it's time to escape from what we've started
don't ever get me wrong...we are all to blame
this is not a game...it's only the begiinning
and i will prevail at the end...


I haven't wasted anything except my time...
forget the treasures we burned because we'll be just fine
I try to take off my head sometimes because I can't escape for the life of me
you could be empty and I can be right here empty with you...

.
.
.

성의 없는 포스팅들 죄송합니다
요즘 슬럼프인가봐여...-_-"

picture this, after a thousand words said
we still couldn't understand what was in each other's heads
so, what am i left with? nothing but a canvas
with a black and white portrait
of me and you
in a burning garden of scorching orchards

you're more beautiful than anything in this world
more precious than the rarest diamond or pearl
and even though things didn't work out
you're still my sunset




 
ready, set ... go!!!
leave nothing behind
no more sorrow...regrets...bs

.
.
.

CAUTION: DO NOT EVER TAKE DSLR PHOTOGRAPH WHILE DRIVING


people say that a hero can save us
but I'm not gonna stand here and wait...
I'll hold onto the wings of the eagles
Watch as we all fly away...

what'up with that batman dude?
자 오늘 보여드릴 식당(?)은 라스베가스
Paris 호텔에 있는 Le Villiage 부페입니다
프렌치로 Le 가 The란 뜻이니...걍 마을(?)이라는
조촐한 이름을가진 부페이군요...-_-;;;(성의없는것들)
요렇게 생긴 호텔에 가면 찾을수 있구요...
건강에 좋~은 식단들로 첫번째 접시를 채워봅니닷~
(2시방향에 잘 보시면 셀러드도 있어요 -_-;;;)
제가 이곳을 좋아하는 첫번째 이유는
메뉴는 그렇게 많지 않지만 요리들이 부페음식치고
관리를 잘해준다는 점이죠...
일반 레스토랑 이상의 수준을 지닌...

다른분들도 열심히 뱃가죽을 늘려나가시는군요...
(그래....마이 무...잘먹고 죽은 귀신이 땟깔도...뭐랴...-_-?)

배가 터져오기 시작합니다...-_ㅜ;;;
살아 살아...내 살들아~
제가 젤 맛있게 먹었던 Roast Beef
쇠고기는 저렇게 핏빛이 돌아야 맛있는법^^
제 주변사람들은 전생에 게 못먹어서 죽은 사람들인듯...-_-;;;
저걸 언제 다 뜯고 앉아있냐...
식용류를 두 컵정도 원샷한듯한 느끼함을
달래기위해 평소 쳐다보지도 않던 커피로 속을 위로합니다...
제가 유일하게 좋아하는 단것...^^
제가 이곳을 좋아하는 두번째 이유는
pecan pie~호두파이가 맛있다는 겁니다
한국에서 먹었던 그런맛?!
(적어도 예전에는 좀 들달고 맛있었는데 요즘은 너무 달더군요...)

다른분들도 요상하게 생긴 디저트로 마무리를 하더군요...-_-"
분위기도 맛도 좋은 곳이지만 유일한 단점이 있다면...
.
.
.
.
.
.
.
.
.
.
이 끝이없는 줄에 서있어야 한다는 거지요...-_ㅠ+++
5D Mark II가 나온지 거의 1년이 되어가는 지금
과연 전 이 사진을 왜 올리고 있는걸까요...
절대로 오두막이 부러워서 그런건 아닙니다 -_ㅜ;;;

벌써 구입한지 반년(?) 정도 돼어가는 녀석이구요...
구입한 이유는 별거 없어요...그냥 작년 뉴욕여행때 찍은 사진들이
거의 다 세로사진이여서...좀 더 쾌락한 환경에서 셔터를
눌러보고 싶은 욕심...호기심정도...

가격이 싼편도 아니여서...차라리 똑딱이나 하나 더 질를까...
하고 고민하고 있던중...제 앞에 이녀석이 와있더군요...-_-;;;
(아...정말 나란 남자...)
극히 캐논틱한 포장
뭐 예상은 했지만 썰렁하군요...
세로그립, 워렌티카드 그리고 설명서...
마그네슘 합금바디 맞는겨-_-?
100%플라스틱 처럼 보이는 허접한 외관
전 개인적으로 캐논 제품을 좋아하진 않습니닷...
니콘바디가 젤 묵직하고 좋은듯...
니콘바디에 캐논센서를 섞어놓은 제품이 나온다면...+_+"
AAA베터리를 넣을수 있는 카트리지도 따라오는군요...
이 녀석이 셔터버튼
이렇게 깜찍하던 오디군이...
이렇게 무식하게 변해버리더군요 -_ㅠ;;;
세로그립 구매하기 전에 사진클럽 드나들면서
이게 정말 필요한가요...? 란 질문을 하자 꽤 많은분들이
뽀대상승에 필수라고 말씀하셨지만...
캐논 세로그립은 정말 싱크로률이 제로인듯 합니다 -_-;;;
24-70을 마운트 해봅니다
후드까지 달아버리니...이건 뭐...-_-
세로그립을 싫어하시는 많은 분들이 무거워지는 무게를 이유로 삼으셨는데
솔직히 하루종일 이렇게 들고다녀도 무거운줄은 모르겠더군요...
몇가지 장점을 말하자면...흠...
세로로 찍을때 구도잡기도 훨씬 편해졌고...더 묵직해진 그립감때문에
흔들리는 사진들도 예전보다 덜 나오는듯 하구요...
제가 니콘 D40에서 5D로 넘어오면서 제일 적응하기
힘들었던게 베터리 사용량이였었는데
세로그립을 달고있으니 하루종일 나가서
촬영을 해도 베터리 걱정할일이 없더군요 ^^b
개인적으로 유일한 단점이 있다면...
요즘 사진을 세로로만 찍는 아주 더러븐 습관이 생겨버린것 같아서요...
다만 가끔 스트로보랑 같이 들고나가면...
손목이 미칠듯 아퍼오더군요 -_-+++

올해 어쩌면 1Ds Mark IV가 나온다던데...
지름신이 저에게 어떤짓을 할지 무섭군요...

연말쯤에는 그냥 조용히 올림푸스 EP-1이랑 70-200mm 2.8 IS를
구입하고 싶었는데...요즘 자꾸 기변을 하고 싶어지는군요 -_,-;;;
내공은 그대로인데...장비 욕심만 커지는군요...에혀-_-;;;

어쩌면 몇 개월후에 오두막이나 막포 개봉기가 올라올수도 있겠군요...ㅋ ㅑ ㅋ ㅑ

i lie awake and it takes its toll on me...
now my rotten heart...it bleeds...
i feel like i'm being haunted by my own shadow...
rescue me from everything...i just wanna live
i cherish the life that's inside of 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