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he greatest warrior who never got the proper respect that he deserved...
the most underrated quarterback ever to play the game of football in my opinion
the great player, family man, respected father of seven kids...probably
the most classy athlete in professional sports

10년동안 응원했왔었는데 결국은 은퇴하는구나...-_ㅜ"
마트에서 짐꾼으로 일하다가 NFL 최고의 선수가 되기까지
정말 드라마틱한 인생을 살았던 선수인데...

Hollywood에서는 벌써 커트 워너 스토리를 영화로
만들려고 죠지 클루니까지 캐스팅을 시도한다는 루머가 있던데
너무 아쉽네...그래도 건강이 우선이니까...-_-



anyways, happy retirement Kurt!!!
you will always be remembered as my number one...
(pic from azcentral.com & nfl.com)

.
.
.